2022/08/04 2

[소식이 주렁주렁?] 제6회 여성농업인 생활수기 공모전

농촌 별별 이야기를 들려주세요 공모기간 2022.6.01~8.31 공모주제 - 여성농업인의 농촌 일상과 농업 역경 극복 사례 - 귀농·청년 여성농업인의 농업·농촌 고군분투기 - 다문화 여성의 농업·농촌 이야기 공모자격 여성농업인 ※ 농업에 종사하는 여성이면 누구나 공모 가능 공모형식 수필 형식 - 규격 : A4 3매 이상 6매 이하, 단 다문화 여성은 2매 이상 200자 원고지 기준 30~60매 (신명조, 글씨크기 10) - 제목, 성명, 연락처, 주소, 핸드폰 번호 반드시 기재 - 사진 별도 첨부 (jpg형식으로 인물사진 및 소재와 관련된 사진 4~5장) 응모방법 이메일 접수 sugi@agrinet.co.kr *문의처 한국농어민신문사 02-3434-9032 시상금 - 대상 : 1명, 200만원 (농림축..

[일상에 꿀 한 스푼?] 견우와 직녀가 만나는 날! 농촌의 칠월칠석 풍습

견우와 직녀가 만나는 날! 농촌의 칠월칠석 풍습 오늘은 음력 7월 7일로, 칠월칠석입니다. 은하의 서쪽에 있는 직녀와 동쪽에 있는 견우가 오작교에서 일 년에 한 번 만난다는 전설이 내려온 날인데요. 그렇다면, 농촌에서는 칠월칠석을 어떻게 보낼까요? 농촌의 칠월칠석 풍습, 궁금증을 가지고 함께 알아봐요 :) 칠월칠석 하면 오작교?! 어린 시절 많이 들어본 오작교! 오작교는 칠월칠석에 까마귀와 까치가 견우와 직녀를 위해 은하수에 놓아준 다리를 말하는데요. 은하수에 오작교를 놓기 위해 모두 하늘로 날아가기 때문에 이날이 되면 까마귀와 까치가 보이지 않는다고 해요! 그리고, 다음날이 되면 까마귀와 까치의 앞머리는 털이 다 빠져서 하얗게 된다고 합니다. 다리를 놓기 위해 돌을 머리에 이고 날라서 그렇다는 속설도 ..